환율뉴스

긴축 우려에 원/달러 환율 상승세…1,270원대 돌파
  • 대륙전체
  • 국가전체
  • 업종전체
  • 품목전체
긴축, 환율

2022-05-06 494

긴축 우려에 원/달러 환율 상승세…1,270원대 돌파

6일 원/달러 환율이 장 초반 1,270원대로 올라섰다. 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전 9시 15분 현재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 대비 6.6원 오른 달러당 1,272.9원이다. 환율은 0.7원 오른 1,267.0원에 개장해 장 초반 1,273.5원까지 고점을 높였다가 1,270원대 초반에서 오르내리고 있다. 환율이 장중 1,270원대로 오른 것은 지난달 29일 이후 4거래일 만이다. 국내 금융시장이 휴장한 전날 미국 연방준비제도(연준·Fed)의 5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(FOMC) 정례회의 결과가 나오면서 전 세계 금융시장이 출렁거렸다.

연준은 이번 FOMC 회의에서 시장이 예상한 대로 정책금리를 0.75∼1.00%로 50bp(=0.05%포인트) 인상하고 다음달부터 대차대조표를 축소하는 양적 긴축(QT)을 단계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. 제롬 파월 연준 의장이 다음달 75bp 인상 가능성을 적극적으로 고려하지 않고 있다는 발언을 두고 시장에서 FOMC 결과가 덜 매파적(통화 긴축 선호)이라는 해석이 나오면서 당일 뉴욕 증시는 급등했다.

그러나 영국 중앙은행인 잉글랜드은행(BOE)이 기준금리를 25bp 인상하자 연준의 긴축 강도가 상대적으로 더 매파적이라는 재평가가 고개를 들면서 뉴욕 증시도 하루 만에 급락한 반면 금리와 달러가치는 상승했다. 전 세계 긴축 움직임에 위험 회피 심리가 확산하면서 이날 코스피도 약세로 출발해 2,640대로 후퇴했다. 같은 시간 원/엔 재정환율은 100엔당 976.41원이다. 전 거래일 오후 3시 30분 기준가(972.92원)에서 3.49원 올랐다.

[연합뉴스 제공]
Top

한눈에 보는 무역협회 서비스

수출입 단계별로 골라 쓰기

한국무역협회 회원사로 가입하면 회원사 전용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. 비용지원부터 정보제공까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니, 많은 이용 바랍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