국내외 무역뉴스

국내외 무역뉴스

[국내] 韓日 농식품 기업, 174만7천弗 수출 계약

2018.10.12조회수 141

트위터 페이스북 단축url

프린트

대륙
업종
태그
at, 케이푸드 페어, 농수산물
국가
원문
韓日 농식품 기업, 174만7천弗 수출 계약
aT, 오사카서 'K-Food Fair 수출상담회' 개최


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(aT)는 지난 9~10일 일본 오사카에서 '케이푸드 페어(K-Food Fair) 수출상담회'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. 지난해 도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 이 행사에는 국내 농식품기업 27곳과 일본 유통업체·수입바이어 87명이 참가해 3004만7000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벌였다. 수출 계약으로 성사된 규모는 174만7000달러다.

이번 오사카 K-Food Fair는 작년도 도쿄에 이어 일본에서 두 번째로 개최되는 K-Food Fair로서 27개의 한국 농식품 수출업체와 87명의 일본 현지 유통업체, 식품 수입 바이어 및 벤더 등이 참여하여 수출상담액 30,047천불, 현장계약액 1,747천불의 성과를 거뒀다.

특히, 올해 8월 기준 신선농산물 對일 수출액이 180,786천불(전년 동기 대비 15.6% 증가)을 기록할 만큼 한국산 신선농산물의 對일 수출이 순항을 이어가는 가운데 배추, 버섯 등 신선농산물 참가업체와 일본 고소득층을 겨냥한 유산균바, 생들기름 등 프리미엄 한국 건강식품을 주력으로 하는 제품이 바이어들의 호평을 얻었다. 

또한, 페어 개최 전부터 수출업체-바이어 매칭 전용 웹사이트를 개설운영하여 참가업체 맞춤형 바이어를 매칭하고, 페어 첫째 날에는 참가업체 대상 일본 최대 유통업체인 이온그룹 바이어 출신의 강사 세미나를 통해 바이어 상담 팁을 제공하는 등 수출상담회의 내실화를 기했다.

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“일본시장 내 한국 농식품의 지속적인 점유율 확대가 어렵다고 보는 시각도 있지만 신선하고 차별화된 제품으로 일본시장의 문을 두드린다면 충분히 성장의 여지가 있다”라며 “과거 일본 중년 여성층으로부터 시작된 한류가 최근 일본 젊은 층 사이에서 새롭게 시작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새로운 한국의 맛을 지속적으로 널리 알릴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

[뉴시스 제공]

첨부파일